온라인 전시, 행사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2020 경기창작센터 창작레지던시 기획전 《0인칭 시점》
admin - 2020.10.23
조회 77

2020 경기창작센터 창작레지던시 기획전 《0인칭 시점》
2020 Gyeonggi Creation Center Special Exhibition 《0-Person Perspective》

김수나, 김영구, 민혜기, 박관택, 박소영, 정현두, 조선경, 조현택
Suna Kim, Younggu Kim, Hyeki Min, Kwantaeck Park, Soi Park, Hyundoo Jung, Sunkyung Cho, Hyuntaek Cho

주최 경기문화재단 GyeongGi Cultural Foundation
주관 경기창작센터 Gyeonggi Creation Center



(재)경기문화재단 경기창작센터 홈페이지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2020년 창작레지던시 입주작가 기획전 《0인칭 시점(0-Person Perspective)》을 영상 전시로 공개한다.

2020 경기창작센터 입주작가 8인의 신작을 선보이는 《0인칭 시점》은 하나의 중심적인 시야 바깥의 가능성, 또 그것이 자아낼 새로운 차원의 공간성에 관한 전시이다.
올해 팬데믹 시기를 지나며 접촉이 발생하는 물리적 공간은 물론, 사회적 구조, 종교적 믿음 등 사회를 지지하고 있는 기반들은 의심과 경계의 대상이 되고 있다. 바이러스가 촉발한 불안과 긴장을 잠시 망각하고자 온라인 플랫폼을 배회하는 현실 속에서 공간에 관한 의미는 더욱 각별해졌다.
참여한 작가들의 작품은 현재를 경험하는 다른 차원의 공간적 제안이 가능할 것임을 시사한다. 온오프라인의 구분을 넘어 ‘무엇인가 존재하고 있는 곳’을 하나의 공간이라고 볼 때, 전시된 작품들은 감상자의 의식이 자리하게 되는 비특정 공간을 만들어낸다. 이를테면 ‘검은 흔적이나 음파의 공명으로 의식의 심연을 더듬는 공간, 종교나 이방인, 도시의 도상을 통해 드러나는 사회적 영역으로서의 공간, 회화적 세계를 담은 평면의 공간, 사물과 신체가 조응하는 움직임을 통해 가변하는 공간’ 등 작가들의 다양한 실험에서 고정된 틀을 넘어서는 공간적 면모들을 발견하게 된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영상으로 선보이게 된 이 전시의 작품들에서 새로이 작동할 ‘시점 0인칭’의 가능성이 기대된다.

한편 영상으로 만나는 전시의 자료집을 추후 경기창작센터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확인할 수 있다. 인쇄 도록 대신 온라인에 최적화된 형태로 제작될 자료집에는 각 출품작별 평론가 2인의 단평이 실려 있어 작품에 관한 다채로운 이해에 도움이 될 것이다.



2020 경기창작센터 창작레지던시 기획전 [0인칭 시점] 참여작품
조선경&박관택 “L’incontro” 퍼포먼스(2020)
11월17일 – 23일 퍼포먼스 영상 온라인 공개
전시 전체 영상 -> 바로가기 바로가기

“L’incontro” Performance, 2020
Sunkyung Cho & Kwantaeck Park Collaborative Work
2020 Gyeonggi Creation Center Special Exhibition [0-Person Perspective]
Online View from Nov. 17 to Nov. 23
Exhibition Video -> 바로가기 바로가기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다음 온라인 전시, 행사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